편집 : 2019.11.19(화) 16:10
English 日文 中文
고창석, 드라마 '굿닥터' 출연…남자간호사 역할
  • 입력날짜 : 2013. 07.11. 18:27
사진제공: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배우 고창석이 KBS2 월화드라마 '굿닥터'의 출연을 확정했다.

굿닥터는 '서번트 신드롬'을 지닌 자폐성향의 청년이 소아외과 전문의로 거듭나는 과정을 그린 휴먼 메디컬드라마이다.

KBS2 드라마 '그저 바라보다가', '오작교 형제들' 등의 기민수와 OCN 드라마 '신의 퀴즈'의 박재범이 각각 연출과 집필을 맡았으며 주원, 문채원, 주상욱 등이 캐스팅돼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극중 고창석은 소아외과 병동 남자 간호사 조정미 역으로, 고등학교 때 조폭에 연류되었지만 착실한 노력으로 자신이 꿈꾸던 병원에 취직한 인물이다.

그는 겉모습과는 달리 정이 많고, 병동 아이들에게는 최고의 친구가 되어주는 따뜻한 인물을 그려낼 예정이다.

고창석은 “굿닥터를 통해 인사드리게 되었습니다. 배경이 소아외과인 만큼 많은 아이들과 함께 지낼 생각에 기대가 많이 되구요, 너무나 좋은 작품에 훌륭하신 선후배 연기자분들과 함께 출연하게 되어 기쁩니다. 이번 작품을 통해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라며 출연 소감을 전했다.

고창석은 올해 KBS2 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에 특유의 코믹연기와 진중한 연기를 번갈아 선보였으며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도 천의 얼굴을 선보여 ‘미친 존재감’으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이외에도 그는 최근 바나나맛 우유, 베이직 하우스에 이어 KCC 홈씨씨 광고에 출연하며 다양한 이미지로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굿닥터는 KBS2 월화드라마 '상어'의 후속으로 8월 5일 저녁 10시에 첫 방송된다.


남운영 기자 happyenc12@nate.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