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4.06(월) 14:29
English 日文 中文
울랄라부부 한채아, 사실은 맥주병
  • 입력날짜 : 2012. 10.11. 11:42
사진제공: 콘텐츠 케이
KBS 월화드라마 <울랄라부부>에서 인어 같은 수영실력을 뽐내며 웃음을 줬던 한채아가 사실은 수영을 전혀 못한다.

지난 9일 방송된 <울랄라부부> 4회에서는 수영을 하지 못하는 고수남(신현준)의 몸으로 과감하게 수영장에 뛰어든 나여옥(김정은)이 물에 빠져 허우적대는 것을 빅토리아(한채아)가 구해주는 장면이 방영됐다.

이로 인해 호텔 지배인 고수남은 호텔의 까다로운 고객인 장현우(한재석)에게 무능력한 지배인으로 각인되며 안타까운 웃음을 선사한바 있다.

고수남이 수영장에 빠지게 되는 장면을 촬영하는데 있어 가장 전전긍긍했던 배우는 바로 한채아.

그것은 바로 한채아가 수영을 전혀 못하기 때문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온전히 혼자의 힘으로 수영해 신현준에게까지 가는 모습을 촬영해야 한 한채아는 걱정과 달리 막상 촬영이 시작되자 능숙한 자유형을 선보여 단번에 오케이를 받아냈다.

이에 현장에 있던 스탭들은 물론이고 한채아 자신도 매우 놀라 했다고.

촬영을 마친 후 한채아는 ‘어안이 벙벙하다. 평소 수영을 못해 한 번에 성공해 낼 것이라고는 상상도 못했다. 어떻게 물속에서 움직였는지 기억도 안 난다. 본 방송에서는 그런 모습이 안 보여서 정말 다행이다.’며 남다른 소감을 전했다.

한편, <울랄라부부>는 지난 4회 말미 친구인 백호(최성국)과 만난 수남이 여옥의 겉모습으로 인해 백호의 부인인 애숙(류시현)에게 오해를 받는 장면으로 끝을 맺어 향후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앞으로 수남과 여옥은 몸을 되찾기 위한 눈물겨운 노력이 상상초월의 기상천외한 사건으로 연결되며 안방극장에 포복절도할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2주 연속 동 시간대 1위를 수성하며 뜨거운 반응을 입증한 <울랄라부부>는 이혼서류에 도장 찍은 부부가 영혼이 뒤바뀌며 벌어지는 기상천외한 이야기로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안혜경 기자 choidhm@empal.com        안혜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