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7.18(목) 09:58
통영해경, 거제시 외도 인근 해상 침수 선박 구조
  • 입력날짜 : 2024. 06.17. 15:38
통영해양경찰서(서장 한철웅)는 17일 새벽 3시 20분경 거제시 외도 남서방 0.6해리 해상에서 항해 중이던 A호(164톤, 석유제품운반선, 승선원 4명)가 침수 중이라는 신고를 접수받고 경비함정, 연안구조정 등 구조세력을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통영해경은 승선원의 건강상태를 확인한 결과 승선원 모두 건강상태 이상이 없어 즉시 수중에 구조대를 투입, 선미 선저에 3cm 파공을 확인 후 파손부위를 신속히 봉쇄하고 배수펌프·잠수펌프를 동원해 배수작업을 실시했다.

이후 4시 27분경 배수 작업을 마쳤으며 선박 안전상태 점검 결과 파공 개소 및 추가침수 사항 없이 자력항해가 가능해 사고선박은 부산광역시 남항으로 안전하게 입항했다.

A호는 부산에서 목포로 항해 중 기관실에 원인을 알 수 없는 파공으로 침수가 발생하자 신고하게 된 것으로, 저수심 해역을 지나던 중 선저에 긁히는 느낌을 받았다는 선장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해양사고 발생 시 안전을 위해 승선원 모두 구명조끼를 필히 착용하고 해양경찰에 신속히 신고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사건팀 기자 newsmorning@daum.net        사건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