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09.16(월) 20:34
English 日文 中文
가조도 간이화장실 신생아 유기 30대 주부 검찰 송치
  • 입력날짜 : 2019. 08.20. 18:39
간이화장실에 갓 출산한 신생아를 유기하고 달아난 30대 여성이 검찰로 송치됐다.

거제경찰서는 지난 2일 오후 6시 16분께 거제시 사등면 가조도 계도마을 인근 공중화장실에서 신생아를 출산한 후 보자기에 싸서 유기한 A(34·여)씨를 영아유기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신생아는 사건당일 A씨가 피묻은 옷을 입고 공중화장실에서 나오는 것을 목격한 낚시꾼이 화장실에서 발견해 신고했다.

경찰은 주변차량 블랙박스 영상과 인근 CCTV를 확인해 지난 3일 A씨를 검거했다.

A씨와 신생아는 지난 13일 DNA 감정결과 친자관계로 확인됐다.

A씨는 가족들과 여행을 와서 놀던 중 진통을 느껴 혼자 출산 후 신생아를 유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의사실공표 논란를 우려해 A씨의 범행동기와 남편의 진술 내용을 밝히지 않았다.




조형록 기자 whwndrud11@naver.com        조형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