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22(화) 11:08
English 日文 中文
대우조선해양, 노사합동 불우이웃돕기 성금 전달
  • 입력날짜 : 2019. 01.14. 16:50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정성립) 임직원들이 올해도 변함없이 관내 어려운 환경에 처해있는 이웃들에게 꿈과 희망을 생각하며 따뜻한 온정을 나눴다.

대우조선해양은 14일 거제시청을 방문,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모금한 총 7천여만 원의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거제시 희망복지재단에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 회사 지원본부장 최용석 전무와 신태호 노조 수석부지회장을 비롯 변광용 거제시장, 희망복지재단 노철현 이사장이 참석했다.

이번 기부금은 대우조선해양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임원 솔선수범 성금과 연말 불우이웃돕기를 희망하는 직원들을 대상으로 매월 1004원의 금액을 급여 공제하는 ‘천사 기부활동’을 통해 마련됐다.

대우조선해양 지원본부장 최용석 전무는 “우리 회사 직원들은 수년간 회사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뼈를 깎는 자구노력에 동참하고 있지만 매년 불우이웃에 대한 온정은 식지 않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실천해 지역사회에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솔선수범 하겠다”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은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4억3900여만원의 임직원 성금을 모아 매년 거제시 희망복지재단에 기부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 임직원들은 자발적으로 구성된 각종 봉사단체를 통해 수시로 지역 불우이웃과 복지시설 아동 및 독거노인들을 방문하고 돌보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서진일 기자 tyuop190@naver.com        서진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