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재난영화 ‘판도라’ 촬영
(주)CAC엔터테인먼트와 영화촬영 업무협약
  • 입력날짜 : 2015. 04.08. 16:36
경남 합천군(군수 하창환)은 8일 ㈜CAC엔터테인먼트와 역대급 한국형 재난 블록버스터 영화‘판도라’에 대한 촬영지를 합천 청와대 세트장으로 확정하고 영화 촬영 및 제작지원 등에 따른 상호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합천/임경엽 기자]=경남 합천군(군수 하창환)은 8일 군청 2층 소회의실에서 ㈜CAC엔터테인먼트와 역대급 한국형 재난 블록버스터 영화 ‘판도라’ 에 대한 촬영지를 합천 청와대 세트장으로 확정하고 영화 촬영 및 제작지원 등에 따른 상호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하창환 군수와 허종홍 군의장을 비롯한 군 관계자와 ㈜CAC엔터테인먼트 이창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사측의 영화제작 배경 발표와 협약 체결, 증서 교환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재난 블록버스터 ‘판도라’는 국가적 대재앙 속에서 가족과 나라를 구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국민들과 대통령의 헌신적인 모습을 사실감 있게 그려낼 것으로 알려져 그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특히 김남길, 정진영, 김영애, 문정희, 김명민 등 스타급 연애인들이 대거 출연하며 지난 2012년 ‘연가시’를 통해 신선한 소재로 재난 블록버스터의 새로운 장을 열며 누적 관객수 451만명이라는 놀라운 흥행돌풍을 일으킨 박정우 감독의 프로젝트로 벌써부터 영화계 안팎의 관심이 뜨겁다.

한편 합천군은 오는 5월 10일부터 30일까지 합천군 정원테마파크에 있는 청와대 세트에서 대통령집무실, 재난상황실, 브리핑실 등과 관내 도로변에서 촬영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임경엽 기자 isj682013@naver.com        임경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모닝뉴스 (http://www.morningnews.co.kr) 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morni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