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쫀~득 쫀~득 찰 옥수수 맛보세요
해풍 맞은 고성 월평리 찰옥수수, 맛도 품질도 최고
  • 입력날짜 : 2014. 07.02. 14:48
찰 옥수수 맛보세요
지금 경남 고성군 월평리는 쨍쨍한 햇볕 아래 잘 익은 옥수수를 쪄 내기 바쁘다.

솥에서 익어가는 구수한 옥수수 냄새. 맛보지 않고는 쉽게 발을 떼지 못한다.

7월이 시작되는 고성읍 월평리 국도 14호선변 200여m 구간, 길게 늘어선 옥수수 판매 노점상에는 옥수수를 맛보려는 손님으로 연일 북새통이다.

월평리 찰옥수수는 국립종자원에서 종자를 공급 받아 품질을 믿을 수 있으며 해풍을 맞고 자라 그 맛이 찰지고 연한다.

찰옥수수는 오는 8월말까지 판매하며 삶은 옥수수는 3개들이 한 봉지에 3000원, 두 봉지에 5000원이다.
솥에서 옥수수를 삶아 즉석에서 판매한다.

이 마을 일대 200여 가구는 41ha에 이르는 광활한 면적에 옥수수를 심어 연간 약 200만 개 정도를 생산해 짭짤한 농외소득을 올리고 있으며 겨울철 농한기에는 시금치를 심는다.

무더운 여름, 비타민B1이 풍부하게 함유된 옥수수를 먹고 식욕부진, 나른함, 무기력에서 벗어나보자.

월평리 찰옥수수는 공룡나라쇼핑몰(www.edinomall.com)을 통해서도 구입할 수 있다.
도로변 옥수수 판매가 정겹다.


오정미 기자 webmaster@morningnews.co.kr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모닝뉴스 (http://www.morningnews.co.kr) 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morni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