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04.23(금) 11:21
English 日文 中文
고성군, 전국 군부 최초로 와이파이가 설치된 중형 전기버스 ‘고성읍 순환버스’ 운행 개시
- 12월 21일 개통 및 시승행사
  • 입력날짜 : 2020. 12.21. 14:20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이날 고성여객터미널에서 고성읍 순환버스 개통행사를 개최하고 22일부터 운영을 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개통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백두현 고성군수와 박용삼 고성군의회 의장, 지역구 의원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고성군은 고성읍 지역의 대중교통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주민들의 이동권 보장과 교통복지 향상을 위해 전국 군부 최초로 와이파이가 설치된 중형(15인승) 전기버스를 도입해 순환버스 2대를 운영한다.

고성읍 순환버스는 농촌형 교통모델 공공 버스형 사업으로 읍지역의 농어촌 버스 운행이 불리한 지역에 맞춤형 교통서비스를 제공하여 주민 교통복지 향상시키기 위한 사업이다.

고성군은 전기버스를 도입하기 위해 터미널 내에 버스 전용 전기 충전소를 설치하고 전기버스 2대를 구매했으며, 이로 인한 미세먼지 저감, 유류비 절감 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군민의 편의성을 증대하기 위해 기존의 교통카드 시스템을 신형으로 교체하고 와이파이를 설치하여 스마트폰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했다.

읍 시내권의 경우 터미널을 기·종점으로 하여 간이대합실~코아루아파트~탑마트~강병원~고성시장~터미널 구간을 운행하며 읍 해안도로권은 터미널을 기·종점으로 하여 고성경찰서~곡용마을~신부마을~코아루아파트~공룡시장~고성시장 구간을 운행한다.

버스요금은 현행 농어촌버스 요금 [현금(카드)기준 성인 1200원(1000원) 청소년 850원(800원), 어린이600원(550원)]과 동일하다.

한편 군은 보다 많은 군민의 대중교통 이용을 촉진하기 위해 사회적 약자나 국가유공자 및 보훈 대상자 등에 대한 요금 할인 혜택에 대해서 검토 중에 있으며 특히 읍 지역의 중·고등학생들의 등·하교 시에 불편함이 없도록 추가 보완해 나갈 예정이다.

백 군수는 “고성읍 순환버스가 대중교통 이용에 어려움을 겪었던 읍 지역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는 편리한 교통수단이 될 것을 믿는다”며 “순환버스가 성공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반지연 기자 banji1052@naver.com        반지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