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2.19(수) 23:32
English 日文 中文
해금강테마박물관 서현종 작가 展
유경미술관 2관, 서현종 작가의 ‘처음 뜨는 달’ 展 개최
  • 입력날짜 : 2017. 10.19. 22:16
별이되고 싶은 봄꽃, 동네의 봄밤
거제 해금강테마박물관(관장 경명자·유천업)이 오는 11월 1일부터 11월 29일까지 유경미술관 2관에서 서현종 작가의 ‘처음 뜨는 달’ 展을 개최한다.

‘처음 뜨는 달’ 展에서는 생동적인 봄 그리고 차가운 느낌의 달을 표현한 서현종 작가의 20여점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서작가는 “평상시에 달을 감상하기 어려운 현대인들에게 이번 작품을 선보이면서 가끔씩 달을 바라보고 명상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이번 작품의 배
경을 전했다.

유경미술관 경명자 관장은 “서작가의 작품 속 달을 보면 예전에 바쁜 삶속에서 놓치고 살았던 달의 모습을 떠올리게 된다. 11월 한 달간 펼쳐지는 그의 작품을 통해 평소에 느끼지 못했던 달과 동네를 한번 바라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봄섬

한편, 서현종 작가는 ‘2016 치타델레를 찾아서展’(춘천 갤러리 안젤리코), ‘2015 평창 비엔날레 GLAX FAIR’ (평창 용평리조트 타워콘도), ‘2014 서현종 작은 풍경 展’등 다수의 개인전과 단체전에 참여한 바 있다.

본 전시에 관한 문의사항은 해금강테마박물관 조수흠 학예사(055-632-0670)나 홈페이지(www.hggmuseum.com)를 통해 하면 된다.





오정미 기자 webmaster@morningnews.co.kr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