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0.23(금) 18:04
English 日文 中文
대우조선해양, 부부 6쌍‘한마음 결혼식’
지난 1981년부터 올해까지 544쌍 부부 결혼식 비용 회사에서 지원
  • 입력날짜 : 2016. 04.25. 16:42
지난 24일 대우조선해양 해피니스홀에서 열린‘한마음 결혼식’모습.
대우조선해양(사장 정성립)과 노동조합(위원장 현시한)이 함께 마련한 2016년 한마음 결혼식이 지난 24일 이 회사 오션플라자 해피니스홀에서 열렸다.

이 날 결혼식 주례는 거제교육지원청 김범수 교육장이 맡았으며, 대우조선해양 생산본부장 이상길 전무와 현시한 노조위원장 등 하객 500여명이 6쌍 부부의 행복한 새 출발을 축복하기 위해 참석했다.

대우조선해양은 개인 사정으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6쌍 부부에게 예식 비용은 물론 결혼 예물과 하객 식사비, 피로연 등 예식에 필요한 경비와 신혼여행 호텔 숙박권을 축하 선물로 지원했다.

하객들 앞에 선 6쌍의 부부들은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고 화목한 가정을 이루겠다고 서약했고, 하객들은 새로운 마음으로 출발하는 부부를 향해 앞날에 행복과 사랑이 영원할 수 있도록 축복을 아끼지 않았다.

이 날 웨딩드레스를 입은 신부 김모씨는 "형편상 결혼식을 올리지 못하고 있었는데 남편 회사에서 성대하게 결혼식을 열어줘 너무 기쁘고 감동적이다"며 "주변 많은 지인과 친지들이 사랑으로 축복해주신 만큼 서로 아끼고 도와가며 행복한 가정을 이루겠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한마음 결혼식’은 직원들의 복지를 위해 지난 81년 52쌍 부부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총 544쌍이 백년가약을 맺었으며‘한마음 결혼식’은 이 회사의 큰잔치가 되고 있다.


오정미 기자 news@morningnews.co.kr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