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06(금) 18:53
English 日文 中文
러쉬, 25일 엠카서 첫 데뷔 "가창의 진수 선보인다"
  • 입력날짜 : 2013. 07.25. 18:39
사진제공 뮤직팜
국내 정상의 코러스 군단으로 활약해온 3명의 여성 파워 보컬 그룹 'Lush(러쉬)'가 25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첫 데뷔 무대를 갖고 세련된 복고 컨셉과 가창의 진수를 선보인다.

'러쉬'는 지난 24일 싱글 '초라해지네' 음원발표에 이어 25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첫 데뷔 무대를 갖고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Lush(러쉬)'의 싱글 ‘초라해지네’는 미디움 템포 댄스곡으로 이별의 끝에 선 연인에 대한 심정을 섬세한 보컬로 풀어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여성 3인조 파워보컬 그룹 'Lush(러쉬)'의 멤버 제이미, 미니, 사라는 만 25세의 동갑내기로 그간 보컬트레이너와 국내 유명 뮤지션들의 코러스와 피쳐링에 참여해 실력을 검증받은 보컬리스트들이어서 주목 받고 있다.

아이돌 음악이 주류로 장악하고 있는 대중음악계에 3인조 여성 파워 보컬 그룹 '러쉬'의 정면승부가 가창 중심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펼칠지 주목을 받고 있다.

'Lush(러쉬)'의 리더 제이미는 "여성 보컬 그룹이 부재한 가요계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고 싶다"면서 "실력파라는 이미지를 팬들에게 각인시키며 대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남운영 기자 happyenc12@nate.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