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2(화) 16:55
English 日文 中文
'불의 여신 정이' 김범, 고독한 무사 카리스마 발산
  • 입력날짜 : 2013. 07.12. 17:03
사진제공 킹콩엔터테인먼트
배우 김범이 보는 이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눈빛 열연 사진을 공개했다.

김범은 MBC 월화드라마 ‘불의 여신 정이’ 촬영 현장 비하인드 사진을 통해 고독한 무사의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김범은 극중 그림자처럼 늘 유정(문근영 분) 곁을 지키며 연모의 정을 키워가는 ‘김태도’ 역으로 변신, 애절한 순애보적 사랑을 예고한 가운데, 오는 15일 첫 등장을 앞두고 있다.

사진 속 그는 한 손에 검을 든 조각 같은 외모와 한층 더 성숙한 남성미로 여심(女心)을 설레게 하고 있다. 또한 사색에 잠긴 듯 고요한 눈빛으로 쓸쓸하면서도 아련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끈다.

특히 이번 작품을 통해 첫 사극 도전을 알린 김범은 자연스러운 연기와 풍부한 표현력을 위해 손에서 대본을 한 시도 놓지 않을 뿐만 아니라 열정 가득 찬 모습으로 촬영에 임해 지켜보던 스태프들의 찬사를 이끌고 있다는 후문이다.

네티즌들은 “김범의 첫 사극 도전이 기대된다”, “살아있는 눈빛 열연”, “사진만으로도 카리스마가 느껴져”, “고독한 분위기가 인상적이다”, “시선을 사로잡는 묘한 매력이 있는 듯”, “캐릭터와 싱크로율 100%”, “애절한 순애보 연기 기대할게요”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지난 방송 말미에 배우 문근영, 이상윤, 김범, 박건형, 서현진, 이광수 등 성인 연기자들의 본격적인 등장이 예고되며, 안방극장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MBC ‘불의 여신 정이’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남운영 기자 happyenc12@nate.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