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9(화) 16:10
English 日文 中文
한국식품연구원, "커피에 함유된 카페스톨, 암 예방에 도움"
비정상적 신생혈관 형성에 의한 암, 관절염, 망막증 예방 효과 기대
  • 입력날짜 : 2013. 04.19. 17:30
한국식품연구원(원장 윤석후) 박재호 박사 연구팀은 커피 원두에 함유된 카페스톨(Cafestol)물질이 신생혈관형성을 억제하는 효능이 있다는 연구결과를 19일 밝혔다.

연구팀은 혈관내피세포 실험을 통해 카페스톨이 ‘세포의 관’과 새로운 혈관형성을 위한 이동을 억제하는 효과를 확인했다.

이러한 결과는 상처가 났을 때 혈관이 형성되는 정상인과 달리 비정상적으로 새로운 혈관이 형성되는 당뇨병성 망막증, 암의 성장, 류마티스성 관절염, 자궁내막증 환자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카페스톨은 커피 원두의 종류에 따라 250g에 약 0.5g-1.5g 함유돼(0.2-0.6%) 있으며 종이필터와 같은 여과지를 사용하지 않는 프랑스, 그리스, 터키에서 이용되는 방식으로 우려내면 많은 양의 카페스톨이 남아 있게 된다.

이번 연구는 ‘식품성분이 sphingolipid 신호전달계를 통한 혈관형성에 미치는 영향 연구’(연구책임자 박재호)에서 도출됐으며, 관련 연구 결과는 SCI저널인 'Biochemical and Biophysical Research Communications'에 논문으로 게재됐다.

앞으로 연구팀은 현재 세포 수준에서의 효과입증 단계에서 나아가 동물 및 인체에 확대 적용하는 후속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혈관관련 질병은 점점 늘어나는 추세로 신생혈관형성 억제를 통한 예방은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그 중 식품을 통한 예방은 경제적으로 매우 큰 효과를 가지고 있어 파급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