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08.22(목) 20:49
English 日文 中文
'마의' 김소은, SNS로 국내외 팬들과 달콤한 데이트
  • 입력날짜 : 2013. 03.22. 17:00
사진제공 판타지오
배우 김소은이 SNS를 활용해 팬들과 달콤한 데이트를 즐겼다.

MBC 창사 특별기획 '마의(극본 김이영 연출 이병훈, 최정규)'에서 상큼 발랄한 숙휘공주 역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김소은이 드라마 종영을 앞두고 그동안 많은 사랑을 보내 준 시청자와 팬들을 위해 트위터 이벤트를 진행한 것.

김소은 소속사 판타지오의 공식 트위터를 통해 진행된 이번 이벤트는 평소 김소은에게 궁금한 점이 있었던 누리꾼들의 질문을 받아 추후 그녀가 직접 질문에 답하는 인터뷰 방식으로 진행됐다.

지난 21일, 숨가쁜 스케줄을 쪼개 ‘카페 판타지오’를 찾은 김소은은 드라마 종영 후 계획과 평소 취미생활, 앞으로 도전해 보고 싶은 캐릭터 등의 질문에 성실하고 솔직담백한 답변을 내놓는 한편 인터뷰 진행 중 찍은 깜찍한 인증샷을 공개해 그동안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 준 팬들에게 뜻 깊은 추억을 선물했다.

소셜네트워크의 특성상 전 세계 어디서나 실시간으로 접할 수 있었던 이번 인터뷰에는 국내 팬들 뿐만 아니라 해외 팬들까지도 뜨거운 반응을 보여 국내외 팬들을 아우르는 소통의 장이 마련됐다고. 김소은은 “트위터 인터뷰를 통해 팬 분들께 고마움을 전하고 직접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어 좋았고, 팬들과 소중한 추억을 만든 것 같아 기뻤다”며 즐거워했다는 후문.

트위터 인터뷰 직후 김소은은 판타지오 트위터를 통해 "6개월이란 길고도 짧은 시간 동안 열심히 촬영 했는데 그동안 ‘마의’와 숙휘공주에게 큰 사랑을 보내주셔서 감사해요!”라며 “오늘 특별한 트위터 데이트로 만나게 되어 너무 즐거웠고,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음에 또 만나요~ 감사합니다 땡큐^^”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소은은 드라마 ‘마의’에서 사랑스런 숙휘공주의 매력을 뽐내며 안방극장을 환하게 밝히고 있다. MBC 창사 특별기획 '마의'는 오는 25일 최종회를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