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2(화) 18:44
English 日文 中文
김세아 "파티광 남편, 집에 안들어 온다" 불만 폭발
  • 입력날짜 : 2013. 03.21. 18:05
사진제공 MBN
배우 김세아가 방송 중 남편인 첼리스트 김규식이 '집에도 안 들어오는 파티광'이라고 폭로해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김세아는 오는 23일 밤 11시 방송되는 MBN 속풀이 토크쇼 '동치미'에 출연해 “남편의 유쾌하고 재미있는 모습에 반해 결혼했지만 이러한 성격의 남편은 매일같이 파티에 가서 집에 안 들어 온다”고 불만을 터뜨렸다.

이어 김세아는 “이렇게 파티를 좋아하는 남편의 성향을 연구해보니 원인은 시댁의 집안문화에 있었다”며 “음악가 집안인 시댁에서는 한번 파티를 시작하면 자정을 넘기는 것은 기본”이라고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또한 이날 김세아는 남편에게 가지고 있는 최고의 불만으로 ‘이기주의’를 꼽기도 했다.

김세아는 “첼리스트인 남편은 어렸을 때부터 혼자서 첼로 연습만 하며 자라서 모든 것이 자기 중심적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남편의 이기주의도 음악가인 시아버지를 꼭 빼 닮았다”며 “우리 시어머니와 나는 항상 서로 손을 붙잡고 공감한다”고 말해 집안 내력도 배우자를 고를 때 중요한 조건임을 시사했다.

김세아를 비롯한 다섯 동치미 마담들이 미혼남녀들에게 조언하는 ‘배우자의 자격’은 오는 23일 밤 11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