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2(목) 14:58
English 日文 中文
'마의' 김소은, 종영 앞두고 스태프에 감사 선물 전달
  • 입력날짜 : 2013. 03.20. 18:46
사진제공 판타지오
MBC 창사 특별기획 '마의'의 김소은이 드라마 종영을 앞두고 동료 배우들과 현장 스태프들에게 3000만 원 상당의 감사 선물을 전했다는 소식이다.

드라마 '마의'에서 상큼 발랄한 매력의 숙휘공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김소은이 작품을 위해 밤낮으로 애쓰고 있는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위해 자신이 전속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화장품 브랜드 '사임당'의 화장품 세트를 깜짝 선물로 준비한 것.

김소은은 바쁘게 돌아가는 야외 촬영 일정에도 직접 촬영장 곳곳을 찾아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선물과 함께 감사의 마음을 전했으며, 그동안 함께 고생해 온 제작진의 피부까지 챙기는 그녀의 따뜻한 마음 씀씀이에 현장의 분위기가 한층 훈훈해졌다는 후문이다.

이날 감사의 인사와 함께 선물을 전달한 김소은은 “벌써 일주일 후면 드라마가 종영하게 되는데 긴 시간 동안 작품을 위해 애써주신 선배님들과 스태프들에게 어떻게 고마움을 전할 수 있을까 생각하다 작은 선물을 생각하게 됐다”며 “그동안 추운 날씨 속에서 진행된 야외 촬영과 밤 늦게까지 이어진 스케줄 때문에 피부가 많이 지쳤을 텐데 제가 준비한 선물로 다시 활력을 되찾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소은의 깜짝 선물에 드라마 관계자는 "야외 촬영과 밤샘 촬영이 많아서 피부가 많이 지쳤었는데 숙휘의 센스 넘치는 선물 덕분에 피부가 벌써부터 회복되는 기분이다”며 “종영을 앞두고 마지막까지 세심히 배려해줘서 너무 고맙다”고 전했다.

김소은은 드라마 '마의’에서 사랑스러운 숙휘공주 역으로 맹활약을 펼치며 드라마 속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MBC 창사 특별기획 '마의’는 다음 주 최종회를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