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8(월) 18:33
English 日文 中文
국민건강보험공단, "우울증 환자, 70대 여성이 가장 많아"
  • 입력날짜 : 2013. 03.04. 14:42
우울증이란 우울감, 의욕저하, 흥미 상실, 수면장애 등을 주요 증상으로 해 다양한 인지 및 정신, 신체 증상을 일으켜 일상생활의 저하를 가져오는 질환을 말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최근 5년간(2007~2011년)의 건강보험 진료비 지급자료를 분석해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우울증’으로 인한 건강보험 진료환자가 2007년 47만6000명에서 2011년 53만5천명으로 늘어났다.

매해(2007~2011년) 진료환자는 여성이 남성보다 2.3배 가량 많았다.

2011년 기준 연령별 인구 10만명당 진료환자는 70대 여성이 4178명으로 가장 많았고, 그 뒤를 이어 60대 여성 3217명, 80세 이상 여성 2990명 순(順)으로 나타났다.

최근 5년동안(2007~2011년) 인구 10만명당 진료환자수가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연령대는 80세 이상 여성으로 연평균 8.2% 증가했으며, 그 뒤를 이어 80세 이상 남성이 6.8%, 70대 여성이 5.2%, 20대 남성이 5.1% 증가했다.

‘우울증’으로 인한 건강보험 진료비는 2007년 1832억원에서 2011년 2312억원으로 1.3배 증가했으며, 건강보험공단에서 지급한 2011년 급여비는 1584억원이었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