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3(금) 15:47
English 日文 中文
남규리, 버벌진트 뮤비 노개런티로 출연
  • 입력날짜 : 2013. 02.22. 15:43
사진제공 이야이엔터테인먼트
배우 남규리가 뮤직비디오를 통해 레트로 여신으로 완벽 변신했다.

남규리는 지난 21일 공개된 가수 버벌진트의 디지털 싱글 ‘이게 사랑이 아니면(feat.에일리)’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알앤비 소울 여가수의 모습을 완벽하게 재현했다.

60, 70년대 흑백 TV쇼를 재현한 이번 뮤직비디오는 남규리가 버벌진트와 함께 오독스로 명명된 밴드 멤버들과 함께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담겨있으며, 남규리는 레트로한 패션과 메이크업을 하고 고혹적인 자태로 립싱크 연기를 선보였다.

남규리의 이번 뮤직비디오 출연은 버벌진트와 같은 소속사인 미스에스의 오유미와 남규리의 친분에 의해 성사되었다. 오유미에 의해 평소 남규리가 버벌진트 음악의 팬임을 자청해 온 사실을 우연히 알게 된 버벌진트가 그 역시 오래전부터 남규리의 팬임을 밝히며 이번 '이게 사랑이 아니면' 프로젝트에 출연해 줄 것을 정중하게 부탁했다고. 결국 제안을 받은 남규리 또한 노래와 뮤직비디오의 컨셉을 듣고 어떠한 조건도 없이 단번에 출연을 결정하는 쿨한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남규리는 "평소에도 버벌진트의 노래를 즐겨 들을 정도로 팬이었는데, 뮤직비디오 출연 제의를 받고 단번에 출연을 결정했다. 색다른 촬영에 나도 너무 재밌었고, 만족스러운 결과가 나온 것 같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