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06(금) 18:53
English 日文 中文
이기우, 촬영 현장서 새해인사 "복 많이 받으세요"
  • 입력날짜 : 2013. 02.08. 14:29
사진제공 에스플러스엔터테인먼트
이기우가 OCN 드라마 '더 바이러스' 촬영현장에서 팬들에게 설 인사를 전했다.

최근 시트콤 '스탠바이 이후 '더 바이러스'로 반가운 컴백 소식을 알린 이기우가 설을 앞두고 자신의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센스만점 귀여운 새해인사를 전해온 것.

공개된 사진은 '더 바이러스' 촬영 현장에서 찍은 것으로 복을 가져다 준다고 하는 복조리와 자필 새해 메시지 등 새해 복을 기원하는 아기자기한 소품들과 함께 맑은 미소로 새해 인사를 전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특히 사진 속 자필 메시지에서 이기우 특유의 예쁜 글씨체가 돋보인다. 이기우는 "건강하시고 소망하시는 모든 일 다~ 성취하시는 한해 되세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라며 새해 인사를 전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이기우 외모만큼이나 돋보이고 훈훈한 글씨체", "이기우씨가 들어서 복조리 화보 탄생", "이기우씨 덕분에 복을 두번 받은 기분이다", "벌써부터 '더 바이러스' 기대된다", "이기우의 훈훈한 미소가 설레게 하네", "이기우씨의 훈훈한 모습과 일치하는 깔끔하고 예쁜 글씨체"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OCN 드라마 '더 바이러스'는 사망까지 단 3일, 치명적 바이러스를 추적하는 특수감염병 위기대책반의 활약을 그린 드라마로, 이기우는 부드러우면서도 냉철한 야누스 매력을 지닌 천재 감염학자 김세진 역을 맡아 기존 캐릭터와 다른 색다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