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9.29(화) 11:15
English 日文 中文
이다해, 손연재 부럽지 않은 국가대표급 유연함 뽐내
  • 입력날짜 : 2013. 02.06. 17:18
사진제공 포레스타엔터테인먼트
배우 이다해가 국가대표급 유연함을 과시했다.

이다해는 한국형 액션 블록버스터 KBS 2TV '아이리스2' 속 특수요원 지수연을 연기하기 위해 강도높은 유연성 훈련을 받았다.

평소에 이다해는 누구보다 유연한 몸을 가졌지만 위험 상황에 즉각적으로 반응하도록 훈련된 요원을 사실적으로 표현하고 부상의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액션 연습에 앞서 항상 긴 시간을 스트레칭에 할애했다.

사진 속 이다해는 다리를 일자로 만들고 몸을 풀고 있다. 스트레칭 자세를 유지한 채 상체를 앞으로 숙여 휴식을 취하는 이다해의 모습에서는 훈련량이 보통이 아님을 느낄 수 있다.

이다해의 소속사 포레스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옆에서 훈련하는 모습을 지켜보고 있노라면 안쓰러울 정도다. 하지만 이다해는 불평 한 마디 없이 모든 훈련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평소 꾸준히 운동을 해온 터라 적응력도 빨라 드라마 속에서 완벽한 요원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다해는 '아이리스2'에서 권총사격 올림픽 메달리스트로 NSS에 특별 채용된 지수연 역을 맡았다. 국정원 사격 연습장에서 실탄 사격 연습을 가진 이다해는 50점 만점에 46점을 기록해 실제 요원 못지않은 실력을 과시했다.

2009년 방송된 '아이리스'의 후속편인 '아이리스2'는 2월 7일 제작발표회로 포문을 연뒤 오는 2월13일 첫 방송된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