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9.29(화) 11:15
English 日文 中文
'그 겨울' 김범-정은지, 다정한 어깨동무 사진 공개
  • 입력날짜 : 2013. 02.05. 17:54
사진제공 바람이분다
SBS 수목 드라마 스페셜 '그 겨울, 바람이 분다'가 김범, 정은지의 현장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조인성과 송혜교가 주인공인 것만으로 2013년 최고의 관심작으로 누리꾼들과 드라마 팬들 사이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그 겨울, 바람이 분다'는 최근 세 편의 예고 영상을 잇따라 공개하며 더욱더 기대를 받고 있는 작품이다.

공개된 사진 속 김범과 정은지는 어깨동무를 하고 함께 활짝 웃으며 브이를 그리고 있는 모습이 마치 친남매처럼 다정해 보인다.

김범과 정은지의 이렇게 상큼하고 귀여운 매력 발산은 촬영장에서 계속 이어지고 있어 스태프들 사이에서도 사랑 받고 있다는 후문이다. 쉬는 시간이나 대기 시간에도 김범은 특유의 친화력으로 스태프들과 잘 지내고 있어 촬영장을 훈훈하게 만들며, 정은지 역시 귀여운 눈웃음과 살가움으로 남자 스태프들뿐만 아니라 여자 스태프들의 추운 마음까지 녹이고 있다고.

제작사 관계자는 “춥고 고된 촬영장에서 웃음을 주는 둘의 모습이 큰 활력이 되고 있다. 김범과 정은지는 촬영장의 막내들로, 깍듯하게 예의를 지키면서도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들고 있다. 그런 모습을 보면 웃음이 안 나올 수 없다. 덕분에 늘 화기애애하게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오수(조인성 분)를 친동생같이 따르는 진성이라는 인물과 오수의 첫사랑인 희주의 여동생 희선 역을 맡은 김범과 정은지는 극 중 오수를 도와 오영(송혜교 분)에게 78억이라는 돈을 얻어내기 위해 함께 오영의 집으로 들어가는 모의를 하면서도 둘만의 톡톡 튀는 독특한 로맨스도 펼쳐질 예정이다.

김범, 정은지와 함께 조인성, 송혜교가 출연하는 SBS 수목 드라마 스페셜 '그 겨울, 바람이 분다'는 인간의 진정성을 들여다 보고 사랑의 가치를 어루만지는 메시지를 담은 노희경 작가와 감각적인 영상미와 세련된 연출력의 김규태 감독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정통 멜로 드라마로 오는 2월 13일 수요일 9시 55분 SBS를 통해 첫 방송될 예정이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