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2.21(금) 19:50
English 日文 中文
김병만, 경찰시험 낙방 "날렵한 몸놀림 유리하다"
  • 입력날짜 : 2013. 01.10. 18:00
사진제공 SMC&C
김병만이 극중 경찰시험 낙방으로 억울한 사연을 공개했다.

최근 김병만은 JTBC '우리는 형사다’에 녹화에 참여, 현직형사와 만남을 가졌다. 이날 김병만은 현직형사에 “형사도 키 제안이 있나”는 질문을 던지자 이에 형사가 “예전에는 있었지만 지금은 없어졌다”고 대답했다.

김병만이 이와같은 의문을 갖게 된 이유는 자신이 맡은 드라마 배역 때문이라고. 김병만은 극중 키 제한 때문에 계속해서 경찰시험에 낙방하는 역할을 맡았다.

이에 김병만이 “작은 틈으로 파고들 땐 내가 유리하지 않겠냐”며 키 제한에 대한 억울함을 토로하자 “김병만 씨가 날렵한 몸놀림을 가지고 있어 범인 잡을 때 유리하다”고 김병만을 위로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김병만이 출연하는 ‘우리는 형사다’는 오는 10일 JTBC를 통해 오후 11시 방송된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