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22(화) 11:08
English 日文 中文
김재원, '생존'서 따뜻함 느껴지는 내레이션 '호평'
  • 입력날짜 : 2012. 12.27. 16:59
사진제공 핑크스푼
배우 김재원의 따뜻함이 통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창사 51주년 특집 다큐멘터리 ‘생존(프롤로그:인간 자연과 숨쉬다)' 에서 따뜻함이 느껴지는 내레이션으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김재원은 안정된 중저음의 목소리로 정확한 발음과 호흡으로 차분하게 시청자들을 몰입시켰다.

이날 방송에서 영하 40도 혹한의 땅 알래스카 최북단에서 사는이누피아르 후손들이 혹한에 대처하는 방법이 그려 졌는데 김재원의 목소리가 잘 어우러졌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안정된 내레이션으로 마치 옆에서들려주는 이야기 같았다.","김재원 연기력도 짱, 내레이션도짱이네","김재원 뭘 해도 빛나네","김재원내레이션 희한하게 중독성 있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재원은 30일 2012 MBC 연기대상 MC로 나선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