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0(화) 17:48
English 日文 中文
내 딸 서영이 "제작진-배우와 연장 논의 중"
  • 입력날짜 : 2012. 12.20. 18:00
사진제공 KBS
'내 딸 서영이'가 연장 논의 중이다.

KBS가 ‘내 딸 서영이’가 연장을 긍정 검토중이라고 밝혀 팬들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내 딸 서영이'는 '넝쿨째 굴러온 당신'의 인기를 이어받으며 초반부터 30%에 가까운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현재 제작진과 배우들은 연장 방송에 잠정 합의, 세부사항을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현재 ‘내 딸 서영이’는 현재 28회까지 방송됐으며, 후속으로 ‘최고다 이순신’(가제)이 방송될 예정이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