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5.27(수) 17:53
English 日文 中文
박지선 3단 분노, 윤형빈-정경미 프러포즈에 '충격'
  • 입력날짜 : 2012. 12.17. 17:11
사진출처 KBS 개그콘서트 방송 캡처
박지선의 ‘3단 분노’가 화제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개그콘서트'의 '여배우들' 코너에는 개그우먼 정경미의 오랜 남자친구 윤형빈이 깜짝 등장해 정식 프러포즈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윤형빈은 "오늘 국민요정 정경미 양을 고소하려고 한다. 먼저 특수절도죄, 내 마음과 내 심장과 내 모든 것을 훔쳐간 죄, 둘째 풍기문란죄, 많은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날 입 맞추고 싶게 한 죄"라며 닭살 멘트를 이어 갔다.

이어 "경미야! 이제 평생 나랑 같이 살자"라며 꽃과 반지를 건넸고, 방청객들의 요청에 사랑한다고 외치며 입맞춤해 보는 이들의 마음을 흐뭇하게 했다.

이 모습을 뒤에서 보고 있던 박지선은 축하는커녕 경악한 표정을 지으며 두 사람의 애정행각에 화를 참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윤형빈과 정경미는 내년 2월 22일 행복한 웨딩마치를 올릴 예정이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