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0(화) 14:06
English 日文 中文
차가운 여자 박시연, ‘겨울 여자로 변신’
  • 입력날짜 : 2012. 10.22. 10:27
사진제공: 마리끌레르
KBS 2TV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이하 ‘착한남자’)에서 자신의 색깔을 또렷하게 보여주고 있는 박시연이 스타일리시한 겨울 아우터 화보를 통해 완벽한 겨울 여자로 돌아왔다.

이번 박시연 화보는 ‘언컨벤셔널 시크(UNCONVENTIONAL CHIC-정형화되지 않은 색다른 시크함)’ 에 맞는 세련된 도시 여자의 컨셉으로 촬영됐다.

또한 남자 모델과 함께 패딩 점퍼 및 코트 등으로 시크한 커플룩을 선보이며 드라마 ‘착한남자’ 속 이미지와는 또 다른 모습을 보여주었다.

화보 속 박시연은 눈매와 입술에 생기를 부여하고 입체감 있는 메이크업과 내추럴한 헤어스타일에 화려한 디테일 보다는 깔끔한 라인과 시크한 실루엣의 프렌치 시크(French Chic) 스타일을 선보였다.

화보 촬영 관계자는 “박시연과 함께한 이번 겨울 아우터 화보는 어떤 스타일보다 따라 하고 싶고, 또 그만큼 매력적으로 다가오는 ‘프렌치 시크(French Chic)’스타일로 꾸미지 않은 듯한 자연스러운 아름다움과 세련됨을 표현했다”며, “또한 화보를 통해 라코스테 우먼이 F/W시즌 새롭게 선보이는 세련된 절개의 케이프 코트, 슬림 핏으로 디자인된 경량 구스다운 점퍼, 밑단이 약간 넓어지는 A라인의 더블 버튼 울 코트, 보온성과 스타일리쉬함이 있는 뉴욕컬렉션 무스탕 재킷 등의 다양한 아우터를 만나 볼 수 있다”고 전해왔다.


안혜경 기자 choidhm@empal.com        안혜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