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3.31(화) 19:11
English 日文 中文
셰인, 우쿨렐레 연주에 뮤직비디오까지 제작 "못하는 게 뭐야"
  • 입력날짜 : 2012. 10.15. 18:34
사진출처: 유투브 캡쳐
캐나다 출신 싱어송라이터 셰인의 우쿨렐레 연주 영상이 네티즌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고 있다.

우쿨렐레(ukulele)는 하와이 민속악기로 기타와 똑같이 생겼지만, 사이즈가 더 작고 귀여운 크기의 줄이 4개인 악기다.

이 동영상은 14일 셰인의 유튜브채널에 등록된 "Don't Come Then Go" 연주 영상.

공개된 영상은 셰인이 직접 작곡한 곡으로 셰인의 매력인 신비하면서도 감미로운 목소리가 우쿨렐레와 잘 어우러져 네티즌들 사이에 화제가 되고 있다.

이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셰인의 능력이 대단하다. 못하는게 없구나", "한국에만 있기에는 아까운거 같다", "우쿨렐레 소리랑 너무 잘어울린다", "영상이 곡 분위기랑 잘 어울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셰인은 현재 TBS 교통방송 eFM(101.3MHz) 'Shayne's Music Magic' DJ로 활동중이며, 청취자의 사연이 담긴 가사에 작곡을 해주는 코너를 마련, 매주 한곡씩 새로운 자작곡을 선보이고 있다.


이정현 기자 choidhm@empal.com        이정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