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8(월) 18:33
English 日文 中文
대한항공, 케냐 나이로비 직항편 취항
  • 입력날짜 : 2012. 02.24. 09:53
A330-200 항공기
대한항공은 오는 6월 21일부터 아프리카의 동쪽 관문이자 아프리카 중남부 지역 관광의 중심지인 케냐 나이로비에 동북아시아 최초로 직항 항공편을 투입한다고 24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A330-200 기종(총 226석)을 인천~나이로비 노선에 투입해 주 3회(화, 목, 토) 운항한다.

인천 출발편은 오후 10시 15분에 인천공항을 출발해 다음날 오전 5시 30분에 나이로비 공항에 도착하며, 복편은 오전 10시 30분 나이로비 공항을 출발해 다음날 오전 4시 50분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지금까지 인천에서 케냐 나이로비를 여행할 경우 대부분 중동을 경유할 수 밖에 없어 비행 시간만 약 18시간 ~ 25시간 소요됐다"며, "하지만 대한항공의 이번 인천~나이로비 직항 운항으로 편도 비행시간이 13시간 15분(하계 스케줄 기준)으로 대폭 단축되어 비즈니스 승객이나 관광객들의 편의성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했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