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4.19(금) 19:10
국토부, "전국 미분양주택 6만7천가구"
  • 입력날짜 : 2011. 12.21. 11:15
국토해양부는 11월말 기준 전국 미분양 주택 현황을 21일 공개했다.

국토부에 따르면, 전국 미분양 주택은 67,040호로 전월(66,462호) 대비 578호 증가, 올 7월 이후 5개월 만에 소폭 증가했다.

수도권은 기존 미분양은 지속 감소하고 있으나, 경기・인천 일부 지역에서 신규 미분양(남양주 597호, 부천시 416호, 인천 계양 232호 등) 발생으로 전월(27,101호) 대비 168호 증가한 27,269호로 나타났으며, 지방도 분양가 인하 등 업계 자구노력과 주택거래 증가 등으로 기존 미분양은 감소했으나, 신규 분양 증가로 전월(39,361호) 대비 410호 증가한 39,771호로 나타났다.

또, 85㎡ 초과 중대형은 40,178호(수도권 18,796호, 지방 21,382호)로 전월(40,947호) 대비 769호(수도권 +468호, 지방 △1,237호) 감소했고, 85㎡ 이하는 26,862호(수도권 8,473호, 지방 18,389호)로 전월(25,515호) 대비 1,347호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준공후 미분양 주택은 전월(32,963호) 대비 910호(수도권+453호, 지방 △1,363호) 감소한 총 32,053호(수도권 10,213호, 지방21,840호)로 지난 7월 이후 5개월 연속 감소했다.

국토부는 11월 중 미분양 주택이 소폭 증가한 것은 충남 아산, 대전, 남양주, 부천 등 일부 지역의 신규 미분양 발생 등에 따른 것으로 보이나, 전세수요의 매매 전환에 따른 준공후 미분양 감소, 업계의 분양가 할인 등 자구노력으로 인하여 증가폭은 크지 않다고 밝혔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