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4.07(화) 18:00
English 日文 中文
중국산 ‘냉동다진마늘’ 불법유통 업자 적발
  • 입력날짜 : 2010. 12.08. 10:54
경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김영찬)은 수입식품 검사결과 세균수가 기준치[100,000/g]의 19배인 [1,900,000/g]이 검출되어 부적합된 중국산 ‘냉동다진마늘’을 불법 유통·판매한 수입업자 이모씨(남, 43세)를 식품위생법 위반혐의로 적발, 검찰에 송치하였다고 8일 밝혔다.

조사결과 이모씨는 세균초과검출로 부적합 된 식품은 폐기 또는 수출국으로 반송하여야 한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자신이 운영하는 보세창고에 부적합 ‘냉동다진마늘’(수입업체명:이지쿡) 24,000kg을 보관하면서 무려 8,260kg을 밀반출하여 식품제조업소 및 식품유통업소에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인식약청은 해당제품에 대한 긴급회수명령을 내려 현재 약 6,152kg 가량을 긴급 회수하였으며 김장철을 앞두고 수입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냉동다진마늘’ 등에 대한 정밀검사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