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5(금) 16:22
English 日文 中文
'도망자' 촬영장에 日 여성팬 몰려
  • 입력날짜 : 2010. 10.17. 16:18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도망자 PLAN.B(연출 곽정환, 극본 천성일, 이하 도플비) 촬영현장에 100여명의 일본 여성팬들이 몰려들었다.

16일 이른 아침부터 파주서 진행된 촬영현장에서는 비(정지훈)을 비롯 이형사(정승교 분), 김형사(김형종 분), 박형사(김수현 분) 등이 자동차 격투신을 실감나게 선보이는 중이었다.

도플비 제작사는 "일본 팬들이 비가 촬영하는 현장을 직접 찾아보기 위해 한국을 찾았다"고 밝혔다.

모두투어에서 드라마 '도플비'의 촬영장을 찾아 비를 만날 수 있는 여행상품으로 관광객을 모집한 것. 관계자는 "신청자가 많아 회차를 나누어 방문하기로 했으며 이날 방문객들이 1차 여행객이었다"고 밝혔다.

오사카에서 온 한 여성팬은 "비의 실감나는 액션을 직접 봐서 정말 좋았다"면서 "액션장면이 너무 격해서 혹시나 촬영중 부상을 입지나 않을까 걱정됐다"고 밝혔다.

실제로 이날 촬영에서 비가 상대 무술배우와 치열한 대결을 펼치던 중 자동차 지붕 위에서 굴러떨어지는 아찔한 상황이 연출됐다.

박주천 무술감독을 비롯 스텝들이 곧바로 달려가 상태를 살펴본 결과 특별한 부상은 입지않아 곧바로 촬영은 재개할 수 있었지만 지켜보던 일본 여성팬들은 '아~'하는 탄성과 함께 안타까움을 금치 못했다.

비는 쉬는 시간을 이용해 운집한 팬들에게 깍듯이 인사를 하는 등 월드스타다운 면모를 보였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