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3(금) 15:47
English 日文 中文
신종플루 하향세 지속
  • 입력날짜 : 2010. 01.28. 14:58
중앙인플루엔자대책본부는 2010년 4주차(1.17~1.23) 인플루엔자 유사환자 분율(ILI)이 5.12(잠정치)로 지난주 대비 14.2%, 항바이러스제 하루 평균 처방건수도 34.7%(5,463➝ 3,565건) 각각 감소하는 등 하향세가 지속되고 있다고 밝혔다.

대책본부는 지난해 11월 이후 현재까지(1.26 집계) 학생, 영유아, 임신부 등 약 1,000만여명이 신종플루 예방접종을 받았으며, 2월말까지 최대한 안전하게 예방접종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위탁의료기관 및 각 시도·보건소와 긴밀한 업무협조 체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2월 이후 각급학교 개학과 설 연휴의 인구이동으로 소규모의 유행발생이 우려되는 상황이므로, 만성질환자를 비롯한 접종대상자는 가급적 조속한 시일내에 정해진 일정에 따라 접종을 받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중앙인플루엔자대책본부는 2월 첫째주를 “신종플루 예방접종주간”(2.1~2.6)으로 정해 대한의사협회, 대한병원협회, 한국만성질환관리협회와 공동으로 고위험군에 대한 예방접종을 권고하는 캠페인을 공동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65세 이상 건강한 노인은 보건소에서 접종이 이루어지며 개인별 접종일정은 보건소에서 안내한 날짜에 맞춰 보건소를 방문 해야 기다리지 않고 접종을 받을 수 있으며, 반드시 건강한 상태에서 접종을 받고, 접종후 접종장소에서 충분한 관찰시간이(20분~30분) 경과한 후 귀가할 것을 당부했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