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7.10(금) 10:44
English 日文 中文
‘하모니’ 나문희, ‘무릎팍 도사’ 전격 출연
거침없는 입담 과시,‘무릎팍 도사’ 강호동도 무릎 꿇었다!!
  • 입력날짜 : 2010. 01.24. 11:46
영화 ‘하모니’ 나문희
28일 개봉을 앞두고 뜨거운 입소문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영화 <하모니>(감독: 강대규)의 나문희가 ‘무릎팍 도사’에 전격 출연했다.

2010년 최고의 감동 프로젝트 <하모니>로 돌아온 나문희가 지난 20일 MBC ‘황금어장- 무릎팍 도사’의 녹화를 마쳤다. 이로 연기 인생 49년 만에 처음으로 예능 나들이에 나선 나문희는 ‘무릎팍 도사’에게 “첫 예능 출연, 과연 잘하는 걸까요”라는 특별한 고민을 털어놓았다.

<하모니>의 제작을 맡은 윤제균 감독의 적극적인 권유로 출연을 결심했다는 나문희는 데뷔부터 지금까지 연기 생활의 파란만장했던 에피소드와 베일에 싸인 가족 이야기는 물론 남편에게 애교 넘치는 영상편지까지 전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배우를 하기 위해서는 절제가 필요하다. 철저한 자기관리로 일어설 때를 알고 있어야 좋은 배우로 오랫동안 연기 할 수 있다”며 자신의 연기 철학을 전해 진정한 국민배우의 면모를 확인시켰다. 또한 평소 음악을 좋아해 <하모니> 속 음대 출신 ‘문옥’을 연기하며 소원을 풀었다고 밝힌 것에 이어 평소 가장 연기해보고 싶었던 배우가 김윤진이었다며 후배 배우에 대한 아낌없는 찬사를 쏟아내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배가시켰다.

4시간에 달하는 긴 녹화에도 불구하고 지친 내색 없이 거침없는 입담을 과시한 나문희의 내공에 ‘무릎팍 도사’ 강호동은 물론 현장에 있던 모든 스태프들까지 감탄했다는 후문. 국민배우의 연기 인생 최초 예능 출연으로 더욱 특별했던 ‘무릎팍 도사’ 나문희 편은 1월 27일 방송에서 확인 할 수 있다.

국민배우 나문희의 또 다른 변신을 확인할 수 있는 영화 <하모니>는 18개월이 되면 아기를 입양 보내야 하는 정혜(김윤진), 가족마저도 등을 돌린 사형수 문옥(나문희), 저마다 아픈 사연을 가진 채 살아가는 여자교도소에 합창단이 결성되면서 사랑하는 이들을 위해 가슴 찡한 감동의 무대를 만들어가는 이야기. 연일 포털사이트 검색어 1위 기록, 언론과 관객의 뜨거운 호평과 찬사를 얻으며 극장가에 ‘하모니’ 열풍을 예고하고 있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