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7.10(금) 10:44
English 日文 中文
아바타, 천만 관객 돌파 눈앞...3D 넘어 4D로
  • 입력날짜 : 2010. 01.21. 17:21
아바타
국내 개봉 후 줄곧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 천만 관객 돌파를 눈 앞에 두고 있는 <아바타>가 1월 21일(목), CGV 4D플렉스를 통해 재탄생된다.

CGV 4D플렉스를 통해 상영되는 <아바타 4D>는 3D 입체영상으로 구현된 놀라운 화면과 바람, 향기, 진동, 수증기 등 오감체험을 안겨주는 4D 효과가 만나 영화 속의 모든 공간에 현실감을 부여함으로써 실제로 영화 속으로 들어간듯한 놀라움을 안겨준다.

<아바타 4D>에서 오감체험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장면은 단연 대미를 장식하는 전투신. 판도라 행성의 ‘에이와’ 나무를 차지하기 위해 지구인과 나비족이 펼치는 한판 승부는 전후 좌우 상하로 움직이는 강력한 의자 모션으로 강력한 재미를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후각을 살짝 자극하는 폭약 냄새와 폭탄 투하시 좌석의 진동효과와 페이스 에어(face air) 효과를 통해 관객을 판도라 행성의 전쟁터 한 가운데로 안내한다.

이 뿐이 아니다. 비행생물 ‘이크란’을 타고 나는 고공비행 또는, 야생동물을 타고 빠르게 달리는 지상 전투신에서는 날거나 달리는 방향대로 움직이는 의자 모션이 천장에서 뿜어져 나오는 강한 바람 효과와 합쳐져 롤러코스터를 타는듯한 아찔함을 안겨준다. 또, 판도라 행성의 신비한 느낌을 배가시키는 숲의 향기와 레이저 효과 역시 빼놓을 수 없는 효과 중 하나이다.

참고로 지난해 1월, CGV상암에 전세계 최초로 오픈, 12월 말에는 강변, 용산, 영등포 3개관을 추가 오픈하여 지금까지 약 9만 명이 관람한 CGV 4D플렉스는 영화를 시청각적 효과에만 머무는 것에서 한 단계 더 진화해 오감으로 영화를 체험할 수 있는 영화관. 신규 CGV 4D 플렉스에서 오픈과 동시에 개봉한 <전우치 4D>는 관객 점유율이 90%를 넘게 인기를 끌면서 4D플렉스에 대한 인기는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CGV상암 4D플렉스 한 개관에서만 5만명이 넘는 관객이 다녀갔으며, 신규 4D플렉스에는 한 달도 되지 않았는데 벌써 4만 명이 다녀가며 4D플렉스의 총 누적 관람객이 현재 9만 명에 육박한 상황. <아바타 4D>의 개봉으로 다음주 내로 누적 관람객 10만 명 돌파가 예상되면서 ‘아바타 효과’를 기대 중에 있다.

CGV 프로그램팀 강경호 팀장은 “완성도 있는 3D와 스케일을 통해 영화의 패러다임을 바꿨다고 평가 받는 <아바타>야 말로, CGV 4D 플렉스의 매력을 200% 체감할 수 있는 작품이다”라며, “이미 <아바타>를 본 관객은 물론, 아직 관람하지 못한 관객 모두에게 <아바타 4D>는 영화 그 이상의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