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3(금) 15:47
English 日文 中文
휴대폰으로 영양관리 하세요
  • 입력날짜 : 2010. 01.14. 10:51
오는 6월이면 누구나 손쉽게 휴대폰을 이용하여 섭취하는 식품의 영양성분과 개인의 영양상태를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윤여표)은 ‘개인별 맞춤형 영양관리 프로그램(가칭 “칼로리플래너”)’을 개발하여 2월말부터 시범실시하고 불편사항을 개선한 후 6월부터 국민에게 무료로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영양관리 프로그램은 최근 비만유병율이 빠르게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어린이 비만율이 급증하는 등 사회적으로 심각한 비만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방안 중의 하나로서 비만예방과 건강한 식생활을 홍보하고자 ‘09년 11월부터 휴대폰을 활용한 소비자 친화적 컨텐츠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개발 중인 휴대폰 기반의 개인용 프로그램이다.

주된 서비스는 ▲개인별 비만도 평가와 필요열량 산출 ▲식품별 영양성분 함량정보 ▲일일 및 주간 열량평가 ▲신체활동에 따른 칼로리 소비량 ▲식약청이 주는 건강정보 등으로서 휴대폰을 열고 오늘 섭취한 식품정보와 운동 등 활동내역을 본인이 직접 입력하면 언제라도 자신의 영양상태를 체크할 수 있게 된다.

식약청은 앞으로 이동통신사업자(SKT, LGT, KTF)와 협의를 거쳐, 영양관리 프로그램을 각각의 기기별 특성에 맞도록 수정하여 이동통신사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로 배포할 예정이며, 휴대폰을 가지고 있는 국민이라면 누구라도 무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번 프로그램의 명칭은 1월중 대국민 공모를 통해 국민들이 이해하기 쉽고, 친근한 이름으로 결정할 예정으로, 많은 사람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와 언론을 통해 적극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