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3(금) 15:47
English 日文 中文
백신접종 이후 신종플루 불안감 줄어들어
  • 입력날짜 : 2009. 11.20. 15:07
초중고등학생들의 신종플루 예방접종이 시작된 가운데, 우리 국민들의 신종플루 감염에 대한 우려감은 많이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신종플루 감염 우려에 대한 국민들의 불안감을 조사한 결과, 감염 우려로 불안하다는 의견은 51%로 지난 11월 초 조사보다 13%p 감소했고, 불안하지 않다는 의견은 13.7%p 증가한 47.7%를 기록했다. 대규모 백신 접종 및 예약이 시작되고, 이달초부터 감염자 증가세가 다소 주춤해진 것이 불안심리를 큰 폭으로 완화시킨 것으로 보인다.

성별로는 특히 여성의 불안 의견이 70.9%에서 29.9%p 줄어든 41%에 그쳐, 불안심리 완화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여전히 40대가 65.4%로 불안감이 가장 크게 나타났으나, 역시 지난 조사(81.7%)에 비해서는 큰 폭으로 줄었고, 20대(51.8%), 50대이상(50.7%), 30대(36.7%) 순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30대의 경우 지난 조사(70.4%) 대비 33.7%p 하락한 반면, 20대는 건강한 20대의 사망 소식이 보도되면서 오히려 지난 조사(21.9%)대비 불안감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 신종플루에 대한 불안감은 대구/경북(59%) 지역에서 가장 높았으며, 서울(56%), 전남/광주(53.7%) 순이었고, 전북(40.8%) 및 부산/울산/경남(42.3%) 응답자가 상대적으로 불안감이 크게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11월 19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전화로 조사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 3.7%p였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