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0(화) 14:06
English 日文 中文
타미플루 중복투약과 허위처방 막는다
  • 입력날짜 : 2009. 11.08. 21:15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일부 의료기관과 약국에서 발생하는 타미플루 부족현상을 극복하기 위한 공급개선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일부 의료기관 또는 약국에서 타미플루 부족현상이 발생할 경우, 보건소에서 지역 내에 이미 배포된 타미플루의 분배를 재조정해 1차적으로 해결하도록 하였으며, 약효가 동등한 항바이러스제인 릴렌자가 처방될 수 있도록 일선 의료기관에 대한 홍보를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타미플루 가수요 증가원인인 중복투약 및 허위처방에 대한 관리감독을 강화하기 위해, 일선 보건기관(의료기관 및 약국 포함)으로 하여금 “항바이러스 사용량관리 프로그램”에 타미플루 배포량과 사용량을 정확하게 기입할 것을 시행토록 했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